본문 바로가기
수련일기 Diario del ejercicio

[수련일기]태극권 37식

by 남쪽숲 2019. 12. 18.

요즘 아침 운동하러 갈 때쯤 날씨

 

오늘은 뜀걸음을 하지 않고 팔벌려뛰기를 했다. 

20개씩 3세트

몸이 따뜻해지기에는 활동량이 모자랐는가 보다. 

유연공으로 굳은 몸을 풀어주고 37식을 했다.

 

37식을 느리게 하다보면 몸에 열이 오른다.

어째 빨리 할 때보다 천천히 동작과 호흡의 흐름을 일치시켜서 하려하면 몸이 더 빨리 더워진다.

아마도 동작을 하면서 의념과 호흡으로 신진대사를 조절하는 것이

생각보다 많은 대사활동이 들어가기 때문일 것이다.

 

이제 아침공기가 많이 차갑다.

실외에 나와서 수련할 때는 장갑이랑 마스크를 챙겨서 나와야겠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