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련일기 Diario del ejercicio

[수련일기] 건강을 위한 태극권

by 남쪽숲 2020. 8. 7.
728x90

하나가 좋으면 하나가 나쁘다.
음양이 교차한다는 것은 그런 것이다.
그래서 때를 아는 것이 중요하다.

건강을 위한 수련으로 태극권을 공부한지 세월이 꽤 흘렀다.
하지만 근기가 부족해서인지 아직도 집중하지 않으면
손발이 어지럽고 상하전후좌우의 육합이 선명하지 않다.
집중력이 흩어지지 않도록 오늘도 조금씩 쌓아간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