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련일기 Diario del ejercicio

[수련일기] 꽃샘 추위

by 남쪽숲 2020. 3. 5.

바람이 차다.
햇빛은 따뜻한데 말이다.

무극장을 하고 유연공으로 몸을 풀었다.
태양경배자세는 아직 내 몸이 정상이 아니라는 걸 알게해준다.
특히 요추와 척추의 분절점 부분, 흔히 말하는 명문혈 부근은 굳어서 움직일 생각이 없다.

37식을 하면서 동작을 잊지 않도록 새기고
중간의 흐름에 대해서 생각해본다.

형의권은 오늘도 천천히다.



댓글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