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수련일기 Diario del ejercicio

[수련일기]체형교정

by 남쪽숲 2020. 9. 27.

몸이 틀어져서 체형교정을 하러 갔다.
내 몸이 어떻다는 것을 스스로 아는 것은 그리 간단하지 않기 때문에 상태를 보고 형태를 맞춰가야 한다.
물론 체형교정은 가격이 만만치 않기 때문에 자주는 못 하지만
현재 내 체형에 대한 정보가 잡히면 어느정도는 스스로 할 수 있는 부분이 있다.

몸을 보더니 골반이 오른쪽 앞으로 틀어졌다고 한다.
엎드려 누운 내 골반뼈가 왼쪽은 바닥에서 뜨고 오른쪽은 붙는다고 하는데...확실히 그렇다.
누운채 다리 길이를 보니 오른다리가 짧고 왼다리가 길다.

무슨 운동을 하느냐 해서 검도를 한다고 했다.
이완과 수축을 반복하는 중에 수축을 강하게 하는 운동일 경우 몸을 잘 풀어줘야 한다.
이완을 잘 해주지 않으면 체형이 굳으니...

지금은 이완하는 체조로서의 태극권이 내게 더 필요하다.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