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섭생 Comida y Bebida/요리 Comida

[맛집수행] 서울 신촌 한정식 옥돌구이

by 남쪽숲 2020. 1. 6.

서울 사는 지인에게 대접받은 푸짐한 한정식집이다.

신촌 근처에서 만나면 이 집을 가봐야 한다고....

큰길 가가 아니라 골목 안쪽에 있다. 주변은 원룸들이 많은 구역.
1인당 13,000원짜리 소불고기 정식이다. 3인상인데....크다.
반찬이 가짓수가 많다. 생물은 신선했다.

주방과 홀의 이모들은 세 사람인데 테이블은 8개남짓이다.

회전율이 높아야 하는데 저녁시간에 들어와 보니 그런 것 같지도 않다. 

그러면 다른집에 비해 가격이 확연하게 높아야 유지가 가능한데, 서울의 물가를 생각해보면 그렇지도 않다.

그런데 반찬 가짓수가 이렇게 많으면 나같은 사람은 꼼수를 생각해 볼 것 같다. 이집 사장님은 어떻게 하실까?

 

육계장은 끓여놓은 것을 떠 주셨는데, 내 입에는 감칠맛보다 짠맛이 좀 더 났다. 맛이 없는게 아니다. 좀 짠맛이 강하다는 말.

소불고기는 평타. (참고로 나는 소불고기도 한다. 내가 한 게 더 맛있다! 자부심!)

사실 소불고기보다는 다른 반찬들이 푸짐해서 좋았다. 

뭔가 마땅히 먹고 싶은 것이 떠오르지는 않는데, 잘 먹고 싶다면 여기로 와도 좋을 것 같다.

반찬은 대부분 간이 좀 짰다. 식당의 간이 집밥보다는 좀 세긴하지.

아마 생채소로 만든 반찬들이 많아서 생채소를 함께 먹으며 스스로 적당히 간을 맞추도록 한 것 같다.

 

굴과 조개(피조개), 오징어와 생채소들을 먼저 먹었다.

재료들은 다 신선했다.

다만 홍어는 나만 먹었다. 다른 사람들은 먹을 줄을 모르네. 사실 먹은 나도 이 집 홍어가 그리 맛있지는 않았다.

이 홍어는 제대로 삭지 않았고, 자른 것도 두껍고 크게, 결을 따라 잘라서 씹을 때 촉감이 좋지 않았다.

곁들여 나오는 홍어에 무슨 큰 기대를 하겠냐마는...

제대로 삭지 않았어도 썰기라도 잘 썰어나왔으면 좀 더 평을 줬을텐데....

 

피조개. 개인적으로 피조개보다 과메기가 몇 점 나왔으면 더 좋았을 구성이었다. (쌈구성을 보면 그렇다.) 

 

[한식당 옥돌구이]

추천: ★★★(맛, 가격, 서비스, 음식이야기, 접근성)

서울 마포구 신촌로14길 32

영업시간: 매일 09:00~22:00(비정기휴무)

주차공간 없음

 

 

댓글2

  • BlogIcon ESSEN TV 2020.01.07 10:33 신고

    정성스레 작성한 신촌 옥돌구이 찬찬히 보고 한번쯤 찾아야겠다고 생각이 듭니다
    하지만 홍어는 아무리 곁반찬 이지만 참 아쉽군요, 정말 좋은 음식인데요
    그런데 티스토리에 공감버튼이 사라진건가요?
    답글

    • BlogIcon 남쪽숲 2020.01.07 11:14 신고

      저는 어느순간 공감버튼이 안눌러지던데...선생님은 안보이나보네요. 지금 화면에서 저한테는 보입니다. 제가 누를 수는 없어서....확인이 안되네요;;;
      뭔가 설정이 잘못된건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