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다반사 La vida/생각 Pensamiento

[생각] 오만하고 버릇없는 사람의 삶

by 남쪽숲 2020. 10. 8.
728x90
반응형

어리석은 사람은 자신이 선 곳이 벼랑끝인줄 모른다.
자신의 말과 행동이 가져올 결과를 어떻게든 잘 피할 수 있다면 다행이겠지만
대개 이런이들은 자신이 남에게 보이는 모습이 어떠한지 모른다. 오만이 머리 끝까지 차있기 때문이다.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되도록이면 가까이 두고싶지 않다.

스스로 자멸할 때가 오면
주위를 둘러보고 그제야 자신의 모습을 후회하든
옛날을 곱씹어 과거의 영광을 추억하려 하겠지만
보통은 별로 남는 것이 없다.

그때의 후회와 반성은 진정 늦다.
내가 다행이라 생각하는 것은 그때의 후회가 그들의 삶의 전환점이 되는 경우가 거의 없다는 점이다.
그만큼 그들의 오만함과 버릇없음은 옆에있는 사람을 힘들게 한다.

내게는 그런이를 바르게 고쳐줄 책임도 의무도 도의도 없다.
자유롭고 싶을 뿐이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