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기공4

[수련일기] 장마 날씨가 좋지 않은 날이라 오전 수련을 하지 않았다. 몸을 쓸어주고 호흡만 고르게 가다듬었다. 1학년 검도 두 번째 시간이다. 도복 착용법, 검 쥐고 빼는 법. 보법, 내려치고 베기 등을 알려줄 생각이다. 2020. 7. 6.
[수련일기] 서고 앉고 눕는 법 전날 밤부터 아침에 눈을 뜰 때까지 우리 몸은 누워있다. 누워있는 동안 몸은 낮동안의 긴장을 풀고 이완한다. 뇌는 깨어있는 동안의 기록들을 정리하고, 관절은 사이가 벌어지고, 혈압이 조금 낮아진다. 근육에 들어간 긴장이 풀어지며 낮동안 수련했던 근육들이 회복에 들어간다. 의식을 가라앉히고 호흡을 고르게 해서 명정상태를 유지하면 몸은 자연스럽게 정을 채우고, 기운을 돌려, 신을 보호한다. 아침에 눈을 뜨면 몸을 쓸어주고 고치를 하는 이유는 말단의 신경을 자극해 뇌를 깨우고, 혈액순환을 촉진해 관절과 근육에 새로운 긴장을 부여하기 위해서이다. 갑작스러운 움직임으로 몸이 다치는 것을 예방하려는 것도 있다. 일단 몸이 깨면 상반신을 들어 앉는다. 가부좌를 틀고 호흡을 다듬는다. 고관절을 열고 척추를 세운다. 기.. 2020. 6. 10.
[수련일기] 마음 둔 곳에 기가 흐른다 기운은 마음이 있는 곳에 흐른다.뜻을 다하면 기운이 모이고, 기운이 모이는 곳에 혈류가 빨라진다.피가 잘 흐르면 정기가 왕성해진다.'심기혈정'은 기공의 기본이다. 생명의 흐름도 마찮가지다. 무엇을 마음에 두느냐에 따라 인생이 흐른다.얼굴에 나타난 것으로는 사람을 알 수 없다. 그 마음에 무엇을 두고 있느냐를 보는 것이 중요하다.마음은 어디 있는가?돈을 좋아하고, 하루종일 돈 생각만 하는 사람이 있다. 모든 것을 돈을 기준으로 생각하는 사람이 있다. 이 사람의 마음은 어디에 있는가?음식을 좋아하는 사람이 있다. 하루종일 먹을 생각에 기쁘다. 지금 먹는 음식에 따라 기분이 바뀌고 결정이 바뀐다.이 사람은 마음이 어디에 있는가?이성을 좋아하고 가까이 두고 싶어하는 사람이 있다. 없으면 불안해서 못 견디고, 항.. 2020. 5. 21.
[수련일기] 어깨와 팔꿈치는 어떻게 있는가? 요즘은 지하철 역사들이 다 크다. 유동인구가 몇 없더라도... 지하에 있어서 그런지 공간이 더 넓어질 수 있는지도 모르겠다. 처음 유동인구를 계산할 때는 아마도 '규모의 경제'를 고려한, 전체에서의 사용자를 봤을 것이다. 쉽게 말해 한 번씩 이벤트가 있을 때 사용자가 몰릴 것을 예상한 것이다. '난 제1회 광안대교 불꽃축제의 대란을 잊지 않았다.' 이렇게 남는 공간은 나같은 사람이 비가 오거나 바깥이 너무 추울 때 쓰는 수련터가 된다. 물론 이 안도 춥지만 바람이 많이 부는 날에는 훨씬 낫다. 무극장을 하면서 몸을 깨웠다. 무극장을 할 때는 팔과 손의 위치로 무게중심을 이동시킬 수 있다. 어깨와 팔꿈치 위치가 어디에 있는지를 잘 살펴야 한다. 어깨는 불필요하게 솟거나 뒤로 제껴지지 않아야 하고, 팔꿈치는.. 2020. 2. 4.